김경호 도의원은 경기도의회 346회 임시회 농정해양위원회 소관 조례
김경호 도의원은 경기도의회 346회 임시회 농정해양위원회 소관 조례
  • 광성일보
  • 승인 2020.09.04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과수농가 등이 기후변화로 인해 각종 병해충의 발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지난 3일 김경호 도의원(더불어민주당, 가평)은 경기도의회 346회 임시회 농정해양위원회 소관 조례 및 추경 안건 심의 과정에서, 도내 과수농가 등이 기후변화로 인해 각종 병해충의 발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앞서 지난 2일 가평군 소재의 사과 재배 농가를 직접 방문해 피해 상황을 살피고, 철저한 방제와 확산 방지 대책의 시급성을 강조했다.실제 기온상승으로 도내 농가에 미국선녀벌레, 갈색날개매미충, 꼬채미 등 외래 병해충이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으며, 바이러스성 질병이나 토양 속에 서식하는 선충 등에 따른 피해 발생이 빠르게 확산되는 추세이다.

따라서 지역 농작물에 피해를 확산시키는 병해충에 대한 경기도 차원의 근본적인 대책과 외래해충과 돌발형해충 예방을 위한 지원 대책이 필요한 실정이다.

김경호 도의원은 “지구온난화에 따른 평균기온 상승은 농산물 주산지를 변화시키는 등 농업 전반에 걸쳐 많은 변화를 주고 있다”며 “선제적인 대책마련과 함께 경기도 차원의 구체적인 피해 보상 방안 마련으로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는 기후변화에 따른 실질적인 대안 마련 및 정책 제안을 위해 올해 중「기후변화에 따른 경기도 농업분야 영향도 분석 및 농정추진전략 수립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