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시장, 김량장전투 기념일 맞아 현충탑 참배
백군기 시장, 김량장전투 기념일 맞아 현충탑 참배
  • 광성일보
  • 승인 2020.07.03 2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50년 7월 3일 김량장동 일대서 벌어진 전투…인민군 남진 지연 역할

백군기 용인시장은 3일 6.25전쟁 김량장전투 기념일을 맞아 참전용사를 추모하고 넋을 기리기 위해 현충탑에 참배했다고 밝혔다.백 시장은 “오늘날의 자유는 선열의 숭고한 희생으로 만들어진 것”이라고 강조하며 “김량장전투에서 보여준 용사들의 용맹과 희생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고 말했다.

김량장전투는 70년 전 이날 김량장동 일대서 마을을 점거하고 휴식 중이던 인민군을 육군 제8연대 2대대가 공격하며 하루 동안 벌어진 전투다.기습공격에도 불구하고 탄약 보급 등의 어려움으로 국군은 물러나야 했지만 짧게나마 인민군의 남진을 지연시키는데 큰 공을 세웠다.

한편, 이듬해 1월 이 지역에서 벌어진 동명의 전투로 터키군이 중공군에 대해 반격하며 전세를 역전하는 데 크게 기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