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전동 통장단 아프리카 돼지열병 지킴이로 나서
창전동 통장단 아프리카 돼지열병 지킴이로 나서
  • 광성일보
  • 승인 2019.10.10 2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 전역에서 공무원과 군인이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창전동 통장단에서 자체 방역단을 구성해 아프리카돼지열병 지키기에 나섰다.

창전동행정복지센터에 따르면 백사면 신대리와 조읍리 각 1개씩 2개 초소에 10월 7일부터 16명의 창전동 통장들이 평일 2명씩 방역초소를 나와 마을을 오가는 차량에 분무소독을 벌이고 가축운반 차량을 통제하고 있다.

박상욱 이·통장단 협의회장은 “아프리카 돼지 열병이 공무원, 군인들 손에만 의지할 것이 아니라 우리 통장단에서도 참여하여 비상상황을 함께 이겨나가야 한다며 우리 창전동 통장들이 뜻을 함께 해줘 고맙다”고 밝혔다.

이춘석 창전동장은 “태풍 대비 및 방역초소 비상근무로 인해 업무에 전념할 수 없었는데 통장님들이 참여해주어서 민원업무에 많은 도움이 되었고, 통장님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큰 힘이 되었다며 우리 시민들과 여타 시민사회 단체에서도 방역에 많은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통장단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