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의원을 폭행한 자유한국당 간사, 정봉규 의원 사퇴요구
여성의원을 폭행한 자유한국당 간사, 정봉규 의원 사퇴요구
  • 광성일보
  • 승인 2019.06.07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는 6월 7일 오전 9시 상임위원회의를 개최하여 회의를 진행하던 중에, 윤창근 의원이 발언을 하고 있는 데에도 불구하고 위원장인 자유한국당 안광환 의원이 갑자기 정회를 선포하는 것도 당황스러웠지만, 더 큰 문제는 정회를 하자마자 해당상임위원도 아닌 자유한국당 간사인 정봉규 의원이 난입해, 더불어민주당 소속 최미경, 서은경 의원을 폭행하는 일이 발생하여 큰 충격을 주었다.

특히 최미경 의원은 최근에 대수술 후 회복 중에도 불구하고 상임위원회의에 참석했다가 위와 같은 변을 당했다.아울러 더불어민주당의원협의회는 의회윤리위원회 소집을 요구하여 정봉규의원의 징계 건을 상정하기로 했다,

이에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의원협의회(대표 박호근)는 긴급의원총회를 개최하여, 시민을 대변하고, 민생을 논하는 신성한 의회에서 폭력행위을 행사한 자유한국당 간사 정봉규 의원을 강력히 규탄하고, 의원직 사퇴를 촉구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